COUNTER

  • 총 회원수
    32,876 명
  • 금일 방문자
    43 명
  • 총 방문자
    299,650 명

모교 야구부 창단식 개최

  2018. 3. 21(목) 모교 청송관에서 학교 주관으로 야구부 창단식을 가졌다. 

  이날 진행된 창단식에는 최덕현 감독이 이끄는 야구부 코칭스텝과 선수단, 이상배 학교장과 교직원을 비롯해 총동문회 최익선(43회) 회장, 김승현(48회) 운영위원, 백악장학회 이웅호(36회) 이사장, 문성진(31회) 사무국장, 안형진(65회) 후원회장과 서울시와 중부교육청, 종로구의회, KBO, 서울시 야구소프트볼협회 관계자들과 중고교 교장 및 야구부 감독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모교 야구부는 개교 100주년을 앞두고 학교 발전과 3만여 동문을 응집할 것을 기대하며 2018년 7월 창단 준비를 시작, 같은해 11월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최종 승인을 얻어 본격적인 훈련에 들어갔다.

   최덕현(63회) 감독은 모교 야구부 출신으로 OB베어스, 한화이글스에서 선수생활을 하고 두산베어스 전력분석원과 고교 코칭스텝으로 활동한 전력을 바탕으로 학생선수들의 인성과 팀웍을 강조한 지도로 선수단을 이끌고 있다.  최 감독과 함께 신승혁(전 한화이글스, 동산고 코치), 김근호(전 한화이글스, 롯데자이언츠), 정두산(전 삼성라이온즈) 코치가 학생선수들을 지도하고 있다. 현재 선수단은 서울소재 유수의 고교 야구부에서 활약해온 주장 안진과 구민수, 유준서 등 2학년 17명의 전학생을 주축으로 1학년 신입생 9명을 포함, 총 26명이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야구부는 동문회의 적극적인 후원과 학교 및 학부모의 정성으로 교내에 경기 운영이 가능한 드넓은 야구장과 선수들을 위한 부실, 트레이너실 등 완벽한 시설을 갖추어 다른 학교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이날 창단식에 최익선 총동문회장은 "감독을 주축으로 모든 선수들이 혼연일체가 되어 열심히 훈련해서 좋은 성적을 내고 유명대학 및 프로에 진출, 모교의 명예와 재학생들의 자긍심을 높이고 동문들 하나로 결집하는 역할을 기대한다" 고 말했다. 또 모교 출신 이용철(57회) KBS 야구 해설위원은 "야구부가 있는 고등학교를 대할때면 모교에 야구부가 없다는 것에 늘 마음 아팠다"며 "재창단을 위해 애써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하며, 모교 야구부의 발전을 위해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서울시교육청 변영수 장학관은 "학생선수들의 인권을 보장하고 학습권을 우선하는 야구부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하며 "나의 첫발이 후배들에게 좋은 길로 인도하게 될 것이라는 확신과 꿈을 갖고 국민들이 성원하는 선수로, 저마다의 목표를 이뤄가는 선수가 되길 응원한다"고 전했다. 

   야구부는 3월 25일 서울시장기를 시작으로 4월 고교 주말리그에서 본격적인 플레이를 시작한다. 

<선수단 소개>

단      장 : 이상배

야구부장 : 김재익

감      독 : 최덕현

코      치 : 신승혁, 김근호, 정두산

선      수 : <2학년>

              안진, 유준서, 구민수, 김도현, 김서진, 김태욱, 노재현, 박성재, 염호준, 이인성, 이준기, 장우창, 차영우, 채종완,                    최진성, 황준서, 황태인

             <1학년>

               김중원, 백승현, 신승민, 유한종, 이민수, 임예찬, 장승현, 정현진, 최준서


단체사진1.jpg

단체사진2.jpg

코칭스탭.jpg




 

게시글이 어떠셨나요?



다른 이모티콘을 한번 더 클릭하시면 수정됩니다.
반응 전체보기 참여자 보기
로그인 후 댓글을 등록 할 수 있습니다.로그인
화살표TOP